Skip to main content

바가바드 기따 있는 그대로 17.24

원문

따스맏 옴 이뜌다흐리땨 tasmād oṁ ity udāhṛtya
야갸-다나-따빠-끄리야하 yajña-dāna-tapaḥ-kriyāḥ
쁘라바르딴떼 비다녹따하 pravartante vidhānoktāḥ
사따땀 브라흐마-바디남 satataṁ brahma-vādinām

동의어

따스맛: 그러므로, 옴: 옴으로 시작해서, 이띠: 그래서, 우다흐리땨: 가리키는, 야갸: 제사의, 다나: 자선, 따빠하: 그리고 고행, 끄리야하: 실행, 쁘라바르딴떼: 시작하다, 비다나-욱따하: 경전의 규정에 따르면, 사따땀: 항상, 브라흐마-바디남: 초월주의자들의.

번역

그러므로 희생, 자선, 고행을 경전의 규정에 따라 실행하는 초월주의자들은 절대자에 이르고자 항상 옴으로 시작하느니라.

주석

“옴 딷 비쉬노 빠라맘 빠담(리그베다 1.22.20).” 비쉬누의 연꽃 같은 발은 봉헌의 가장 높은 단계이다. 최고인격신을 위해 하는 실행은 모든 행위의 완성을 보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