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第14節

제14절

テキスト

원문

サタタンキールタヤントマーン
ヤタンタシュチャドゥルダハヴラター
ナマシャンタシュチャマーンバクテャー
ニチャユクターウパーサテ
사따땀 끼르따얀또 맘 satataṁ kīrtayanto māṁ
야딴따스 짜 드리다-브라따하 yatantaś ca dṛḍha-vratāḥ
나마샨따스 짜 맘 박땨 namasyantaś ca māṁ bhaktyā
니땨-육따 우빠사떼 nitya-yuktā upāsate

Synonyms

동의어

satatam —常に; kīrtayantaḥ —唱えて; mām —私について; yatantaḥ —完全に努力している; ca — も; dṛḍha-vratāḥ —決意を持ってnamasyantaḥ —尊敬の礼を捧げる; ca— そして; mām — 私を; bhaktyā — 献身で; nitya-yuktāḥ —永久に従事して; upāsate —崇拝

사따땀: 항상, 끼르따얀따하: 구송하는, 맘: 나에 대해서, 야딴따하: 전적으로 노력하는, 짜: 또한, 드리다-브라따하: 굳은 결심으로, 나마샨따하: 경배하는, 짜: 그리고, 맘: 나에게, 박땨: 봉헌으로, 니땨-육따하: 영원히 종사하는, 우빠사떼: 숭배하다.

Translation

번역

常に私の栄光を唱え、堅い決心で努力し、私の前に恭しく身をかがめる――かかる偉大な魂たちは永久に献身的に私を崇拝する。

항상 나의 영광을 노래하고, 굳은 결심으로 노력하며, 내 앞에 절하는 위대한 영혼들은 영원히 나를 숭배한다.

Purport

주석

偉大な魂(マハートマー)は普通の人間にゴム印を押したからといってつくられるものではない。彼の特徴がここに書いてある。マハートマーは常に至高主クリシュナの栄光を唱えている。この他に彼の仕事はないのだ。彼は常に主の栄光を賛美している。つまり彼がマーヤーヴァーディーではないということだ。人は何を賛美すればいいのか?至上主を賛美すべきである。主の聖なる御名と、永遠の姿と、超越的な質と、非凡な遊戯(リーラ)を、ほめ讃えるべきなのだ。人はこれらすべてを讃えなければいけない。故にマハートマーはバガヴァーンを恋慕している人のことなのだ。

아무런 자격 없이 평범한 사람이 마하뜨마가 될 수는 없다. 마하뜨마의 특징이 여기에 설명되었다. 마하뜨마는 항상 인격신, 지고한 주 끄리쉬나의 영광을 노래한다. 그에게 다른 할 일은 없다. 그는 항상 주의 영광에 종사한다. 다른 말로 하면 그는 비인성주의자가 아니다. 주를 찬양하는 것이란 주의 이름, 영원한 형상, 초월적 특징, 그리고 비범한 유희를 칭송하며 지고한 주의 영광을 찬미하는 것이다. 이 모든 것을 찬양해야 한다. 따라서 마하뜨마는 최고인격신에 집착한다.

至上主の非人格的相であるブラフマジョーティに執着している人は、『バガヴァッド・ギーター』のなかでマハートマーと呼ばれていない。彼らについては次の節で別な方法で説明してある。マハートマーは常に様々な形で献身奉仕の活動をしている。『シュリーマド・バーガヴァタム』に書いてあるように、デーヴァや人間についてではなくヴィシュヌについて聞き、唱える。これが献身というものだ。シュラヴァナム・キルタナム・ヴィシュノ、そしてスマラナム、主を想い出すこと。このようなマハートマーは、5つの超越的な関係(ラサ)のなかのどれかで至上主と交際するという究極の目的に達しようと堅い決心をしている。それを成功させるために彼は心でも体でも声でも、あらゆる手段を使って至上主クリシュナに奉仕しているのだ。これを完全なクリシュナ意識と呼ぶ。

지고한 주의 비인성적 특징, 브라흐마죠띠에 집착하는 자는 바가바드 기따에서 마하뜨마라고 하지 않는다. 다음 구절에서 그는 다른 식으로 묘사된다. 마하뜨마는 스리마드 바가바땀에 묘사된 바와 같이 데바나 인간에 관해서가 아닌, 주 비쉬누에 관해서 듣고 구송하는, 봉헌의 여러 활동에 늘 종사한다. 스라바남 끼르따남 비쉬노호, 주에 관해 듣고, 찬양하는 것, 스마라남, 그리고 당신을 기억하는 것, 이것이 헌애(獻愛, devotion)이다. 이러한 마하뜨마는 궁극적으로 다섯 가지 초월적 라사(rasas) 중 하나로 지고한 주와 교류하고자 단호히 결심한다. 이러한 성공을 이루고자 그는 마음으로, 몸으로, 그리고 말로 하는 모든 활동, 모든 것을 지고한 주, 스리 끄리쉬나의 봉헌에 종사한다. 이것을 완전한 끄리쉬나 의식이라 한다.

献身奉仕のなかには、月の満ち欠けの11日目とか、主の降誕した日に断食するというような特定の活動というものがあるが、そういったものは行うのが困難であったとしても実行しなければならない。これらの規定原則は、超越的な世界においてバガヴァーンとの交際を得る資格を真実に求めている人々のために、偉大なアーチャーリヤたちが捧げてくれたものだ。偉大な魂(マハートマー)たちはこれらの規定原則をすべて厳格に守るので、必ず願望を達成することができるのだ。

봉헌에서 굳은 결심이라 불리는 특정 행위가 있고, 그중 한 예는 매달 음력 11일 에까다시(Ekādaśī)에 하는 단식과 주의 탄생일에 하는 단식이다. 이 모든 규칙과 규정은 초월적 세계에서 최고인격신과 교류하는 데 실제로 관심 있는 자들을 위해 위대한 아짜리아들이 주신 것이다. 마하뜨마, 즉 위대한 영혼들은 이러한 규칙과 규정을 엄격히 따르기에 그들이 바라는 결과를 반드시 얻게 되어 있다.

この章の第二節で説明したように、この献身奉仕は簡単にできるばかりでなく、至って楽しいムードで行じられるのだ。厳しい苦行をする必要もない。彼はこの人生を、熟達し
グルた精神の師の指導を受けながら献身奉仕をしてすごせばよいのだ。どんな立場にいる人でも、世帯者でもサニャーシーでもブラフマチャーリーでも、世界中のどこにいる人でも、バガヴァーンヘのこの献身奉仕をすることができる。そして実際に偉大な魂になるのだ。

이 장의 두 번째 절에서 설명한 바와 같이, 봉헌은 쉬울 뿐만 아니라 즐거운 분위기에서 수행될 수 있다. 극심한 참회나 고행을 겪어야 할 필요가 없다. 우리는 정통한 영적 스승의 지도에 따라 가정인, 산냐시, 브라흐마짜리 등 어떠한 위치에서도 봉헌하는 삶을 살 수 있다. 세상 어디에서든 우리는 최고인격신을 향한 봉헌을 할 수 있고, 따라서 마하뜨마, 위대한 영혼이 실제로 될 수 있다.